글쓰기 메뉴

XX신문 온라인 기사면 광고 비율

어제 한글날 기념 폰트 다운로드 정보 페이지 업데이트를 위해 구글검색 중 한 뉴스 사이트를 방문하게 됐어. 인터넷뉴스나 언론사 닷컴 사이트에 광고 갯수도 많고 질도 떨어진다는건 익히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페이지가 열리고 스크롤을 내리는 내내 숨이 막혀 죽을 것 같더군.


그래서 1415 x 908 크기로 브라우저를 띄우고 첫화면에서 광고 비율이 얼마나되는지 확인해봤어.


광고(적색) : 43.71%

기사(녹색) : 12.83%

기타(청색) : 15.30% (제호, 메뉴, 사고 등 브랜드 콘텐츠)


ad_vs_content_visible_part.png


사실 이 영역은 좋아하는 이성이랑 처음 데이트하는 날 헤어스타일이랑 같은거야. 딱 이만큼의 크기로 첫인상이 결정된다는 말이지. 물론 이미 첫인상이 각인됐고 상대방은 페이지에 떨어지면 휙휙~ 스크롤하며 필요한 것만 쪽쪽 뽑아내고 바로 떠나는 만남이 일반화된게 문제지만, 지금이라도 바꿔야하지 않겠어?

 

오~래 걸리겠지만 머리카락도 단정하게 손 보고 찌개국물 늘어붙은 티셔츠도 좀 빨고... 그리고 진짜 가장 중요한건 거울 좀 보라는거야.

기자들, 편집자들 자사 사이트는 확인도 안하고 네이버에서 자기 이름넣고 기사 읽어보는 웃기는 짓 좀 그만했으면 좋겠어.


지금 어떤 꼴인지 좀 보고 다른 사람 만나라. 민폐야 민폐.

 

어디서 왔지?
다른 글들
1 1
Square 2f561b02a49376e3679acd5975e3790abdff09ecbadfa1e1858c7ba26e3ffcef

[3분 복붙] 기사면 랜딩 PV 2배로 올리기.
브라우저 뒤로가기 제어.
이딴거 만들지 말자.

대부분의 서비스가 보다 많은 활동 사용자를 목표로 함은 분명하다.
하지만 얼마나 많은 활동 사용자가 있는지를 가늠할 수 있는 지표에 대한 목표설정은 좀 다른 얘기라고 생각한다.
심지어 그 목표의 달성을 위한 실현 과정이 사용자들을 열받게 만든다면 이 얼마나 근시안적 추태인지...
PV (Page View, 페이지 조회수) 에 대해 강한 집착을 보이는 국내 언론사들이 근래 "뒤로가기"가 실행되는 경우 이전 페이지로 보내지 않고 메인페이지로 이동되도록 하는 기능을 속속 도입하고 있더라. (좀 됐지.. 내가 잠수였던거지..)
사용자 입장에선 개빡치는 UX. 
그렇지만 남들이 한다니까 자기들도 해달라는 클라이언트의 등장은 당연지사.
해당 기능을 도입한 사이트들을 둘러보니 대부분 광고대행사 등이 제공한 스크립트를 사용하는 것 같더라.
메인페이지를 거치는 것도 짜증나는데 그 중간에 광고까지 껴있으니 개짜증..
이딴거 누가 안만들면 좋겠는데 일개 개발자가 뭘 할 수 있겠냐 고민하다가...
클라이언트에게 만들어준 간단한 스크립트를 모두에게 제공하고 너도나도 다들 도입해서 더 많은 사용자들이 더 빠르게 빡돌게 만들면 슬슬 이딴 쓰레기 같은 기능을 버리지 않을까라는 골때리는 결론에 도달했다.
0.
jQuery 를 사용하고 있다고 가정한다.
1.
아래의 코드를 기사 페이지 등 기능이 동작될 페이지에서 로드되는 js 파일에 추가한다.
3번 라인 정규식 패턴안의 synd\.kr 부분은 자신의 도메인으로 변경한다.
2.
기능이 동작될 페이지 HTML 코드 사이에 아래의 코드를 삽입한다.
완성!
코드는 단순해서 쉽게 이해할 수 있겠지만 몇몇 부분을 설명해보자면...
1. pushState 이후에 replaceState 를 다시 콜하는 이유.
pushState 만으로 history 를 조작할 경우 firefox 에서 백버튼이 골때리게 반복된다.
external > page > main > page > main > external
replaceState 를 다시 콜하면 아래와 같이 의도한대로 동작된다.
external > page > main > external
2. popState 이벤트를 사용하지 않고 hashChange 를 사용하는 이유
페이스북 앱 등 in app browser 를 사용할 때 해쉬가 없는 경우 뒤로가기 실행시 popState 이벤트가 발생되지 않음
해쉬를 추가해야 뒤로가기 실행 시 기존 URL (해쉬없는) 로 페이지 변화없는 이동이 발생하고 이 타이밍에 hashChange 가 콜 됨.
또한, Safari 9버전 이하에서 popState 가 지멋대로 fire 됨.
3. 이건 좀 쓸데없는 설명이지만 location.href 는 history 에 기록되고 location.replace 는 history 에 남지 않기 때문에 replace 를 사용해야함.
지원브라우저
웹이고 모바일이고 html5 history api 를 지원하는 브라우저 (http://caniuse.com/#search=history) 에선 기본적으로 모두 동작된다고 기대할 수 있으나 아이폰 크롬에서 동작안됨.
그 외 페이스북 앱 등 인앱에서 웹뷰를 사용하는 경우도 정상 동작.
Tested.
Microsoft Edge.
Microsoft IE 11.
Firefox 52.x (Windows)
Firefox 47.x (Linux)
Firefox 52.x (Mac)

Firefox 52.x (Android)
Firefox 6.x (iOS)
Chrome 57.x (Windows)

Chrome 48.x (Linux)
Chrome 56.x (Mac)

Chrome 57.x (Android)
Chrome 57.x (iOS) *동작안됨
Safari 10.x (Mac)
Safari 10.x (iOS)
Android 6 browser 4.x
Facebook App
자 이제 자리에서 일어나서 팀장이든 부장이든 상사에게 "저희 PV 를 2배로 올리겠습니다!" 라고 보고하고 보다 많은 사용자들의 빡을 돌려(?) 주삼. 
5 3

꽤나 쾌적하지 못한 환경이군요

운영자님 봐주세요.
요원 106 이하 게스트들이 아직도 글인지 광고인지 모를 것을 지속적으로 쓰고 있네요. 단순한 광고가 목적이 아닌 불쾌함을 목적으로 한 글이라면 목적을 초과달성한 것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매력적인 글일 것이고, 광고가 목적이었다면 html 태그가 안 통하는 이상 실패입니다만, 아마도 후자라는 생각이 듭니다. 아마 지금까지의 대처는 두가지였을거라 봅니다.
1. IP 블럭. 아마 실패할겁니다. 이 친구들 약삭빠르게 유동 IP를 사용할테니까요.
2. ID 차단. 역시나 위와 같은 이유로 실패할 겁니다.
그러므로 쾌적한 씬디가 되기 위해 아래의 두가지를 제안합니다.
1. ID나 IP가 아닌 키워드를 블럭하는 겁니다. 지금 계속 불법 도박 사이트를 광고하고 있는데, 글을 쓸 때 '바카라, 사다리'를 금칙어로 지정하는 것만으로 글을 복붙하는 것은 막힐 겁니다. 이렇게 몇몇 키워드를 블럭하는 것으로 광고글을 꽤 막을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2. 고소하세요. 스샷은 확보해두었지만 운영자님이 직접 고소하는 것이 맞다고 봅니다. 관련 근거는 아래와 같으니 사이버수사대에서 협조 해 줄 것입니다.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제50조의7(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게시의 제한) ① 누구든지 인터넷 홈페이지 운영자 또는 관리자가 구체적으로 밝힌 거부의사에 반하여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인터넷 홈페이지에 게시하여서는 아니 된다.
② 인터넷 홈페이지 운영자 또는 관리자는 제1항을 위반하여 게시된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삭제하는 등의 조치를 할 수 있다.
제76조(과태료) ①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와 제7호부터 제11호까지의 경우에 해당하는 행위를 하도록 한 자에게는 3천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개정 2011.3.29, 2012.2.17>
(중략)7. 제50조제1항부터 제3항까지의 규정을 위반하여 영리 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전송한 자
8. 제50조제4항 또는 제5항을 위반하여 광고성 정보를 전송할 때 밝혀야 하는 사항을 밝히지 아니하거나 거짓으로 밝힌 자
9. 제50조제7항을 위반하여 비용을 수신자에게 부담하도록 한 자
10. 제50조의5를 위반하여 이용자의 동의를 받지 아니하고 프로그램을 설치한 자
11. 제50조의7제1항을 위반하여 인터넷 홈페이지에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를 게시한 자 (후략)
0 2

seo , h1

h1태그랑 seo랑 관련이 있나여?
우리나라 사이트는 대체로  h1 > a> img 로고태그 이렇게 있는곳이 많은데
외국사이트는 걍 a 로만 잡길래여..ㅋ
2 2

헤어졌지만 너를 응원해도 될까

이게 말이 안되는 일인가?
다 말로할 수 없지만.. 헤어질 수 밖에 없어서 헤어졌지만

니가 잘되길 간절히 바래..
싫어서 헤어진게 아니라서.. 그저 니가 잘됐으면 좋겠어

모든게 나로 인해 망가졌다던 너지만.. 나도 너한테 기회를 안준건 아니였으니까..
그냥 니가 만든 그 사이트도 더 활성화 됐으면 좋겠고,
니가 하고 있는 다양한 일들이 잘된다면 내 마음이 홀가분하고 좋을텐데..
좋은 사람도 만나길 바라고..
오지랖인가............ 그냥 그뿐이야. 
내가 첫사랑이든 아니든 이제와서 착한척 하면서 이런데 글을써도
넌 욕하겠지만...
1 2

해킹시도

잊을만하면 내 담당 사이트 들어와서 해킹시도 하는 사람이 있는데,
하도 많이 봐서 이름까지 외웠다. 연예인 이름이다. 본명인지는 모르겠지만.
계정 차단하고 IP 차단도 하는데 진짜 성실하게 온다
얼굴 한 번 보고 물어보고 싶다. 뭐하는 분이세요?
4 0

피들리

최근 봐야할 사이트가 많아서 피들리를 처음 써봤는데 정말 편하고 좋다.
(피들리는 rss서비스라고 하네요. )
분류도 쉽고 효율성도 올라가고 피들리를 쓰고나서 플립보드 앱은 바로 지웠다. 설치하고 사용을 거의 안했는데 
피들리는 많이 쓸거 같은 느낌.
feedly.com

인터넷 검색 많이 하시는 분은 한번 사용해보세요.
저는 인터넷 하면 창에 기본탭이 10개 이상입니다. ㅋㅋ 중독인가봐여
0 0
Square 2f561b02a49376e3679acd5975e3790abdff09ecbadfa1e1858c7ba26e3ffcef

끝없이

0 0

노력

A:노력하면서 안 살면 어때? 그래도 다 살아가잖아.
B:네가 노력하지 않는 순간에, 많은 사람들은 누군가를 뛰어넘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을 거야.
A:내가 누군가를 뛰어넘었는데, 다른 사람들이 나를 또 나를 뛰어넘으면 어떡해?
B:그럼 네가 그들을 다시 뛰어넘어야지.
A:계속해서? 누군가가 나를 뛰어넘지 못할 때까지?
B:그런 셈이지.
A:그래서 얻는 건 뭔데?
B:네가 그들보다 위에 있다는 뿌듯함 정도겠지.
A:그들보다 위에 있어서 좋은 건 뭔데?
B:당연히 너의 밑에 있는 사람들이 널 우러러보겠지.정말 대단하다는 듯이, 그런 눈빛으로.
A:그럼 이제 다른 사람들을 다 뛰어넘고 맨 꼭대기에 도착하면 아무것도 안 해도 되겠네?
B:아니지. 네가 가만히 있으면 누군가가 너를 또 뛰어넘잖아. 그러면 넌 또 그를 뛰어넘어야지.
아니면 그 자리를 유지하기 위해 계속 뛰어야지.
A:그럼 결국 맨 꼭대기라는 건 없는 거잖아.
B: 
0 0

상처

어제 바보 같이 학원을 또 빠졌다.
이유는 숙제를 하지 않는 것
못한 것은 아니였다. 
그럼 왜 하지 않았으냐는 질문이 나올 것이다.
하핫
그건 내가 진흙인형 같기 때문이다.
진흙인형은 한번 만지면 부셔저 버리니 불에 넣어 굳힌다. 그럼 다른 모양으로 된다는 선택지를 버리는 대신 영원히.  .  .  .  는 아니지만 반영구적으로  그 모습을 이루고 있을 수 있다. 
나는 그것과 같이 갇혀온 생활에 의해 모양이 잡히고 자신의 열등감이라는 불로  인해 금이  가버린 진흙인형이 되버렸다. 
만약 당신이 또는 당신의 자녀가 부셔진 인형을 가지고 있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
대부분의 사람들이라면 버리겠다는 결정이다. 
부모라면 더 할것이다. 잘못하면 손이 다친다며 부셔진 장난감을 처리한다.
난 그 인형을 계속 가지고 있을것이다.
언제까지나 옆에 두며 손이 다쳐도 다시 낳는다며 웃으며 넘길 것이다.상처 난 손을 필사적으로  숨기면서 말이다.
난 그런 나를 가지고 있고 가끔씩 다치는 것이다.
어제는 그러한 날이었다.
분명 조심히 다루고 있었지만 진흙인형이 세월이 지나며 금이가고 부셔지듯이 나도 그러하였다.
그래서 나는 그 변화를 알고 있으면서도 가만히 납두었고, 결국 상처를 입었다. 
웃긴것은 그것을 버리지 못한다는 자신이다.
참으로 바보 같지 않나?
알리면 금방 손은 낳을텐데 참고 있었던 휴우증인지
지금은 입에서 웃음밖에 나오지 않는다.
고장난 라디오같이.
지금은 그저 기다릴뿐이다.
내가 완벽히 고장나 
부셔저 
사라지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