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정 삭제 메뉴

이 글은 계정이 없는 손님이 작성한 글입니다.
* 시스템에 의해 이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의 작성자라면 다음과 같이 관리가 가능합니다.
- 씬디 계정이 있다면 "소유권 주장" 클릭
- 계정이 없다면 "소유권 주장 및 계정만들기" 클릭

너와 나의 인연이 여기서 마지막일때 안녕이라고 말했다

다른 글들
1 1

잠들 무렵이, 오늘이 나의 끝이자 시작이다.
내가 매일 보내는 것들이 현재의 찰나가 나의 끝이고 이별이고 시작이다.
오늘도 아듀.
내 자신아 수고했어.
내일 보자.
0 0

보이지 않는다. 끝이
죽을때 까지 보이지 않을 것이다. 끝은
2 0

여기 사람있어요

여기 사람이 있어 무너진 건물 당신 발 밑에
그 아래 난 살아 있죠 부서져 좁은 텅 빈 공간에
날 살려 줘요 제발.. 살려 줘요 제발.. 이 어둠이 싫어요
날 꺼내 줘요 제발.. 꺼내 줘요 제발.. 난 숨이 막혀요
이미 늦었다 말하지 마요 나는 아직 숨을 쉬어요
가망 없다고 하지 마요 무너진 건물 당신 발 밑아래 
숨쉬고 있죠 이 미어 터진 좁은 공간에
나는 아직 살아 있죠 이 빌어먹을 텅 빈 공간에
이미 늦었다 말하지 마요 나는 아직 숨을 쉬어요
가망 없다고 하지 마요 내 심장 아직 뛰고 있죠
내가 죽었다 말하지 마요 나는 아직 숨을 쉬어요 
내가 식었다 하지 마요 무너진 건물 당신 발 밑 아래
이미 늦었다 말하지 마요 나는 아직 숨을 쉬어요
가망 없다고 하지 마요 무너진 건물 당신 발 밑아래
숨쉬고 있죠 이 미어 터진 좁은 공간에
나는 아직 살아 있죠 무너진 건물 당신 발 밑...
0 0

이별

그 해 겨울 마지막 날
봄이 오기 바로전 그 날
우리 사랑 끝을 맞이했다
함께했던 기억은 여기까지
그리고 그리움의 시작
마지막 순간이 되서야
해주지 못한 것들이 떠올라
더 잘해줄 수 있었는데
부질없는 후회만
그 사람에게는
더 좋은 사랑이 찾아오기를
앞으로 더 많이 웃을 수 있길
떠나가는 마지막 뒷모습
멍하니 바라보며
혼자 웅얼거린다
0 0
Square

마무리

안녕하세요~
 저의 하루 마무리
오늘하루 정말로 고대고 지친 하루였어요
아버지 병원 갓다가 집와서 밥먹구 겜하구 
내일도 이럴 일이 반복될것같지만 
비도 오고 그래서 한번 제 하루 를 여기다 적어봐요 
0 0
Square

노래

 이 가사가 너에게 닿길 바라
 악보엔 고심한 흔적과 널 닮은 음표들로 가득해
 너를, 너를 생각해서 그런가봐
 노랠 지을때도 너를
 가살 지을때도 너를
 끊임없이 그려내서 그런가봐
 맞춤법에 깐깐한 너 때문에
 검사기도 몇번이나 돌렸고
 고양이를 좋아하는 너 때문에
 '고양'이란 제목도 지었어.
 너 때문에
 너를 위해서
 네가 너무 좋은데
 내 마음만큼이나 우리의 거리가 컸어
 좁힐 수가 없어 지은 노래
 좁혀질 리 없어 뱉어낸 노래
 작사도 아무나하는 게 아닌가 봐
 왜이렇게 어렵지
 왜이렇게 서툴지
 내버린 종이만 수십장
 너 때문에 지구 온난화 오는 건 아닐까 몰라
 어디쯤에서 끝을 내야하지
 이쯤이면 되나
 아니면 여기정도 할까
 여기는 아무래도 별로겠지
 아 좋다 여기야 여기가 딱 좋아
 마지막 한줄
 내가 하고싶었던 말
 사랑했다고 사랑한다고 사랑할거라고
 나랑 사겨달라고
1 0

안녕, 내 사랑.
꿈에서 또 만났네, 우리.
너는 아마 현실의 나를 모를거야. 그렇지?

왜곡되는 현실이 악몽으로 변하는 공간이 여기야.
현실세계, 너에겐 여기가 현실이겠지.
현실은 정말 비참해,
 크리스마스 연휴가 이렇게 있는데도 놀 수 없어.
크리스마스에 외출금지 당하는 것 만큼 끔찍한건 없을거야.
난 아마 내일이면 더욱 생기 없이 살겠지.
내일이 내가 그리고 그리던 좋아하는 친구와의 데이트 약속이 있었으니까.
꿈아, 내 사랑아. 
꿈에서 만큼은 내가 행복할 수 있게 해다오.
꿈아, 내 친구야.
나는 이번 연휴가 꿈과 희망으로 가득찼으면 좋겠어.
꿈에서 만큼은 악몽이 아니였으면 좋겠다.
너는 나에게 데이트만큼이나 달콤한 시간이면 좋겠다.
아름다운 희망이 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0 0

졸음

안녕하세요! 졸음 입니다! 제가 미움을 사고 있는 일이 좀 생겨버렸습니다. 저는 아무 잘못 없이 위에서 내려오는 지시를 받고 움직일 뿐입니다. 날 미워하지 마셔요! 

아참 주인님. 요즘 뭘 하시기에 잠이 저를 싫어하는 건가요? 나는 그저 주인님 따라 공상에 돌아다니다 잠이가 오면 자리를 내어주는데 요즘 절 피하더군요. 이거 다 주인님의 속셈인걸 압니다. 그 핸드폰이니 뭐니 하는 친구 때문에 잠이 절 피하지 않습니까. 제가 힘들게 일할 때 까지 안 나타 나다가 눈꺼풀씨가 노크 할 때 겨우 잠이가 여기로 오는거 이젠 정말 지쳤습니다. 옛날엔 다른 분 생각으로 저와 즐겁게 놀다 가셨잖습니까. 주인님의 불만이시던 낮시간 저의 출두도 이러한 부주의로 생겨난 것 아닐까 싶습니다. 또 이런일이 생기면 저도 가만히 있을 수 없습니다. 그 위장씨와의 합동작품 '야식생각' 소환이 두려우시다면 이젠 그 핸드폰을 내려 놓고 잠을 불러 주세요. 
< 졸음씨의 '소원수리함' 발췌 >
1 1

To.씬디요원 #1님

리뷰에 쓰기엔 너무 길어서 여기에 써요!
안녕하세요? 제글 몇번보셨죠? 제가 씬디라는 이앱에 기대가 너무 커서 원하는게 너무 많아요.원하는게 넘 많아서 탈이에요ㅠ
혹시 제가 원하는것 중에 좋다! 싶으신것 있으면 반영좀 해주세요 제가 가장 바라는것부터 쓸게요
1. 제가 저번에 무개념이라는 글에서도  말했었는데 guest없애주세요!
2.다른사람을 구독할수 있게해주세요
그 사람의 글이 떳을때마다 볼수 있게요!
3.댓글달때 익명으로 달 수 있게 해주세요
기껏 글을 익명으로 썻는데 답댓글달다
탈로 날수도 있자나요 ㅠ
4.딴 사람이 볼수없는 1:1 댓글을 만들어주세요
비밀얘기를 하거나 상담할때 유용할것같아요 여기서도 사람들끼리 친해질수 있는 계기가
될거에요! 1:1 채팅이나 단채채팅도 좋아요~
5.씬디에 알람기능을 추가해 주세요!

댓글이 달렸을때 제때 확인이 불가능해요
여기까지 제가 바라는 기능들이에요! 어떤가요? 반영이 불가능할까요?

댓글에 다른분이 원하는것도 적어주시면
베리 굳굳
0 0

여기 있는 꽃 이쁘지?
"누가 꽃인 지 모르겠네"
0 0

나는 외로이

나는 외로이 여기 서있다.
너를 기다리며 여기 서있다.
너가 언제 오는지 잘 모르지만
오늘도 나는 외로이 여기 서있다.
여기 있다보면 언젠가 만나겠지.
언제가는 나를 알아봐주겠지.
나는 외로이 여기 서있다.
1 0

인생

안녕하세요.
여기는 매직샵 이랍니다.
저는 슈이라고 해요.
분명 초능력 광고를 보고 오셨겠죠.
설마 진짜 믿을줄이야......
아...화내지 마세요
초능력을 준다는건 진심이녜요.
자....저를 따라오세요.
 뚜벅 뚜벅
여기 이상자에는 각자 자기가 원하는 초능력이 있습니다.
그대신 여로분들은 저에게 무엇을 팔아야 합니다.
뭐냐고요?
별거 아니예요.
당신의 인생에서 제일 싫은것,사라졌으면 하는 것을 주세요.
네??인생이요?
그러면 좋아요.
당신이 선택할 초능력은?
시간의 지배자라....
인생을 되돌리고 싶은거군요...
좋아요.
저기 앞에 있는 파란 문으로 가요.
들어가는 즉시 초능력을 드리고 당신의 인생을 가지고 갈계요.
아....성격도 빠르셔라....
후후후
인생을 팔았는데 니가 살 수 있을거라 생각했나?
요즈음 사람들은 다루기 쉬워.
쉽게 인생을 팔다니.....
그로부터 그 손님은 세상에서 사라졌다....
(작가의 말)
여러분은 절대 인생을 팔지 마요.
그리고 인생을 너무 어렵게 생각하지 마요.
만약 인생이 싫다고 생각하게 되면 즉시 악마는 당신에게 인생을 사러 갈거예요.
어쩌면 지금도 악마는 수만명의 인생을 살거예요
여러분은 절대 속지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