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Blank <Annie Spratt / Unsplash>

당나귀


내 정법 안장이 눈 먼 당나귀에 멸할 줄이야.

- 내 그리 살지는 않겠소, 꼰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