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동화

즐겁고 행복한 

때론 힘들고 슬프지만

결국 해피엔딩인 동화


우리의 인생이 동화인줄 알았던 그때

난 참 동화가 좋았다


현실을 알아버린 지금은

잿빛 속 망상에 불과하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가만 생각해보니

내 스스로가 부정하고 있었던건 아닌가?


이런 이야기는 이야기대로

저런 이야기는 이야기대로


나에겐 절대 있을 수 없는 일이라 단정지으며

내 스스로의 값어치를 품평했던것이다


현실은 바뀌지 않는다

바뀌는건 현실에서의 우리다






다른 글들
0 0
Square

동화

우리가 어릴 적의 동화는 흰색이여서 다른 색이 계속 덧칠이 되었지
근데 계속 덧칠이 되고 또 되니 이제 어른이 된 우리의 동화는 검은색이 되어버렸어..
0 0

잔혹 동화

어릴적 동화는 반짝반짝 핑크빛이였는데
어른의 동화는 어두컴컴한 회색빛이네.
미리 알았다면 아이로 남아있을 수 있었을까. 
그랬다면 환상에 취해서라도 행복할수 있었을까. 
 조금 더 나이가 들어 회색의 진중함과 우아함을 알게 된다면 잔혹하게만 다가오던 모든 본질들이 조금은 부드럽게 느껴질까. 
0 0
Square

동화

옛날 옛적에
자홍색 머리카락을 갖은 소녀가 있었다.
그 소녀는 양갈래로 머리를 따고 있었는데,
햇빛이 비추면 소녀의 머리카락이 분홍색처럼 빛나
요정 처럼 보였다.  
어느날,
보리밭을 걸어가던 소녀는
보리밭 한 가운데에서
정반대편으로 부터 걸어로던 소년을 만났다.
그 소년은 파란색 머리카락을 가지고 있었고,
뿔테 안경을 끼고 얼굴에 주근깨가 있었다.  
소년이 말했다.
"... 안녕? 난 blue 라고 해."
0 0

현실

현실이라는 안주거리는 이곳에 안주하게 만든다.
미처 제대로 보지 못한 나의 안배는 쓰나 쓴 고배가 되고
정신을 차렸을 때 이미 내 모든 것을 덮고 날 내려다 본다.
어미의 품처럼 따듯할거라 생각했는데,
현실은 그렇지 않았다.
0 0

현실

현실에 안주하며 산다는 것은 어디에서나 부정적인 의미로 쓰이는 표현이지만 사실 나에게는 현실에 안주할 만큼 안정적인 삶만큼이나 부러운 것이 없다.
0 0

현실

마냥 행복하던 세월이 흐르고
온 몸을 두둘겨 맞는 듯
화들짝 잠에서 깨 현실을 마주한다
네가 떠나갔다
0 0

현실

적은 나이가 아닌 나는
사랑이라는 단어를 끄적이며 청춘을 흉내 낸다
혹여 불안한 것은 나의 표현들이 지나치게 뿌려진 치즈 같지는 않을지 걱정이 된다
남자여서 이런 표현을 감춰야만 한다면 저주받은 호기심이고 애착은 아닐까
내 나이 절대 청춘 아니함을 잊지 말자
날 모르는 이가 읽어주면 귀함이 되지만 날 아는 이가 읽어 내려가면 주책없게 보일 테니깐
사랑의 표현은 사랑하는 이에게 절대 표하지 말자
그게 현실 이니깐
2 2

꿈과 현실 사이

scene 1.

그와 헤어졌다. 
그 사람의 아이를 가진 것을 뒤늦게 알게된다. 
scene 2.

병원. 시간이 흐르고 출산이 다가오는 시점.
병원의 과실로 아이의 장애 사실을 뒤늦게 통보받는다.
사방팔방 뛰어다니는 나. 
상황이 나아질 방법은 없다. 
도움을 청할 곳도 없다.
scene 3.

지난 여름을 같이 보낸 저널쓰기 선생님이 보인다. 
그 분 어깨를 붙잡고 말 없이 큰 소리내어 울었다. 
쏟아지는 눈물과 통곡. 

내 등을 토닥여 주시는 선생님 손의 온기와
그리고 함께 도닥여주는 목소리.
real1.
그럴리가. 
이것은 앞으로의 (꿈 속의)일을 위한 프롤로그.
real2.
주변의 소중한 사람들의 일들이 하나씩 나의 일로 전환된다.
서로 말로 전부를 주고 받지 못한 
그 무게가 고통들이 내 기준으로 몸과 마음을 채운다. 
미숙한 현실 속의 관계. 대화. 말.
real3.

그 절절함이, 감정이 눈을 뜬 순간에도 이어진다. 

선생님이 내 맘속에 그런 존재로 남으셨나보다. 

현실에서 깨닫지 못한 내게 필요한 것들을 무의식에서 행한것일까.

epilogue.
아직 알람이 울리기 전 
아수라장 속에서 눈이 떠진다.
일주일도 지난 꿈의 파편들

남은 것은 내 주변 사람들에 전하지 못하는 고맙고 미안한 맘.
0 0

문곰

꿈이란건 많은데 현실 밖의 이야기라 허황된 꿈이고 이런 현실에서 벗어나니 그 허황된 꿈조차 꿀 수 없다. 이제 나에겐 현실도 꿈도 없다. 현실을 벗어나면 허황된 꿈이 현실이 될 줄 알았지만 아니었다. 나는 너무 무지했고 현실을 보지못한채 꿈속에서 헤엄치고 있었다.
0 0
Square

현실과 꿈은 구별되어있다.
꿈속에서는 이게 꿈이라는걸 인지하지 못한다
현실에서의 우리는 종종 이런말을 하곤 한다
"아...꿈이였으면 좋겠다"
"이게 꿈이야 생시야?!"
현실은 현실이고,꿈은 꿈이다
꿈은...현실에서 지친 우리에게 들려주는 이야기라고 생각하고 현실에 집중해보자!
0 0
Square

현실과 꿈

꿈이 있어 현실이 있고
현실이 있어 꿈이 있다
0 0

현실과 꿈

그냥 내 맘대로 안되니까,
그게 현실과 내 꿈의 차이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