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정 삭제 메뉴

빈민

이 글은 계정이 없는 손님이 작성한 글입니다.
* 시스템에 의해 이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의 작성자라면 다음과 같이 관리가 가능합니다.
- 씬디 계정이 있다면 "소유권 주장" 클릭
- 계정이 없다면 "소유권 주장 및 계정만들기" 클릭

직장에서 시달리고 덥고 더운데 애기땡강부려 안고 걸어서 오고 팔목은 점점 힘을못쓰게 되었네


고맙다고 전해죠

고맙다 표현 

왜 안할까

맘에 없는건가부다..   

 고맙고 수고했고 등등 인사를 해주길 바라는데

다른 글들
0 0

종이비행기

경고
거슬린다 거슬린다
울 가족사진 거슬린다
0 0

배려

출산한지 얼마 안되어서 회복이 채 안된 상황 . 젖도 갖떼어서  손수건을 차지않음 모유가 흘러나오던 그시절 직장을 나갔는데 수원에서 강남까지 1시간넘게 서서 왕복을 다니니 걷는시간 버스기다리는시간에 집에 밤8시9시에 오면 손 다리가 퉁퉁 부었었다.  ...
0 0

엄마

음 마 암마   ㅡㅡ마 엄마. 
요즘은 똑똑히 엄마라고 잘도 부른다~아침에 젤먼저 눈을떠서 나를보며 " 엄마 엄마
믿을수없고 꿈만같다~오늘도 아침부터 행복하다
그리고 바로 7시45분 우리 엄니께서 전화가왔네
엄마 !^^!~~~~~
0 0

이별 증후군

난 말이야
사실 이런 시시콜콜한 이별이야긴 안하지만 여기글이 많길래 나도 해줄게
나만의 방법 아닌 습관?이랄수 있는데
이별후 난 하루만에 지울수있어.. 그러다가 일주일 2주일이되면 소름돕게 사라져. 그래서 기억이없고 만약 보더라도 넘 싫어져. 나만의 테크닉인데 ...훕
중요한건 그이후야 10년쯤 지나면 차근차근 돌이켜봐 첫만남부터 마지막까지 다 들여본다^^~그리고 제3자로 가서 누구의 탓인지 왜 이별을 하게되었는지 상황을 알게되면 그때되서야 간절히 보고도싶고 찾아보려구도 해 .아님 싫어도 하고 미워도 하는거고~ 그때가되면 객관적으로 판단이 잘되 .
그게 습관화되기 까진 여러 충격과 문화가 다른곳에서 컨트롤하는 방법을 익히게되서 되는거지 결코 힘들거야~~~~ 
어차피 이별이야 . 이별후 그당시엔 잘볼수없는거 나중에 보도록해 ~
웬만하면 꺼집어 내지 않지만 살면서 힘들고 외로울때 한번씩 꺼내봐도 괜찮아
나만의 비밀처럼 말야~조심그럽고 살금살금 혼자만 묻어두는거지
2 0

오늘도 수고했어요.
다들 내일봅시다.
3 1

필리버스터

수고하셨습니다. 고생이 많았습니다.
0 1

별이 쏟아지는 소리를 들어봐
별이 너에게 속삭이고 있을꺼야
"수고했어,오늘도."
1 1
Square

오늘도 수고했어요

오늘도 힘든 하루 버티느라 수고했어요
내일은 오늘보다 더 좋은 날이 될 테니
오늘 밤은 아무 걱정 말고 푹 자요
그 걱정 내가 품고 있을게요
이 세상 그 누구보다 이쁜 당신, 오늘도 수고했어요
2 0
Square

우주 밖의 나
우주 안의 너
이방인

우주 속에 있는 애 같아.
반에서 널 볼 때마다 그런 생각이 들어.
대체 무슨 생각을 하는 걸까?하고 말야
넌 항상 경직되어 있어.
그리고 긴장하고 있지.
또 완벽주의자 같은데 모든 일을 귀찮아 하는것 같아
대체 뭘까? 너같은 애는 신기하네.
/
내 자신아 수고했어.. 불편한 애들 사이에서 잘
살아남았어. 수고했어..
하루종일 힘들다. 애들 시선이, 소문이, 행동이..
내가 눈치 없는걸까? 그 애들이 말하는건 무슨 의미일지 잘 모르겠어.
걔네랑 맞지 않는건 알고 있어. 난 화장도 연예인도 관심 없으니까. 그렇다고 공부를 잘하는것도 아니고 체육을 잘하거나 하지 않아.
성격도 싹싹하게 굴지 못해.
그러니까 가만히 있는게 좋겠어. 제발 애들이 나한테 신경 꺼줬으면, 없는 사람 취급 해줬으면 좋겠다.
/
선생님 생신이 다가오셔서 애들이랑 얘기 하다가
그 애 얘기가 나왔다.
그 애는 그림을 정말 잘그린다고 한다. 그래서 칠판에 생일축하 메시지 담당을 하면 좋겠다고.
뭐 다른건 예전에 UCC 찍었는데 영상편집도 잘했다. 노래도 잘 부른다. 평범하게 착한 애다.. 라는 말이 나왔다.
예상대로 이상한 애는 아니다.
그래 내가 보기엔 그 애는 남과 엮기는건 싫지만
남에게 피해 주지 않도록 노력하는 아이다.
정말 착한 아이네. 매일매일 신경쓰고 있고.
반에서 본인의 위치가 어딘지도 모르고 까부는 애랑 차원이 다르다.
이제 그 애는 조금 편하게 대할수 있을거 같다.
/
어제부터 그 애가 왜 나한테 말걸지..?
지금 지내는 애들 두 세명이면 반 생활은 편한데..
반에 인싸 한 명이.. 나한테 친한 척이다.
자의식 과잉이라고 할 수 있겠지만.. 나랑 한 번도 말
안해본 애가 왜 관심을 가진거지..? 인사는 왜 한거야
솔직히 배제하고 싶은 애다.
뒤에 아는 선배들 수두룩하고 문제 많은 애들이랑
친한 애니까. 친해지기 싫다. 아니 그냥 말하는게 싫다. 그 애한테 피해를 직접적으로 주진 않겠지만
그 애도 나한테 피해 주지 않았으면 좋겠다.
이런 식으로 쓸데없이 감정소모 하고싶지 않아.
0 0

내일

오늘 하루 수고했어요.
내일은 조금 쉬어도 괜찮아요.
당신이 언제나 행복하길 바라요.
0 0

삶.

누군가에겐 "오늘도 수고했어"
누군가에겐 "오늘도 고생했어"
누군가에겐 "내일도 힘들겠네"
누군가에겐 "아직도? 난 너무 쉬워"
0 0

삶.

누군가에겐 "오늘도 수고했어"
누군가에겐 "오늘도 고생했어"
누군가에겐 "내일도 힘들겠네"
누군가에겐 "아직도? 난 너무 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