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시간

빛의 속도로 달리는 것. 머나먼 별에서부터 퍼져나오는 것. 우리는 다른 곳의 시간선을 바라보면서 우리만의 시간선을 걷는다. 아쉬운 일은 그 둘이 교차하는 찰나에 저쪽을 향해 손을 뻗을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정작 우리는 그걸 깨닫지 못하여 그대로 흘려버린다는 것.

다른 글들
0 0

시간

"시간이 더 주어진다면
 지금보다 열심히 할 수 있을까?"
"아니"
"그럼 시간이 흐르고 난 뒤 결과를 봤을 때
 지금 이 순간을 후회하지 않을 수 있을까?
넌 어떨 거 같애?"
0 0

시간

시간이 많다고 해서 딱히 시간을 잘 쓸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시간을 효율적으로 배치하여 바쁘게 산다고 시간을 잘 쓴다고 할 순 없다.
시간을 보낸 뒤, 내 스스로가 행복하고 즐거웠다면 그것이 잘 쓴 시간이라고 생각한다.
2 0
Square

시간

나에게 조금만 더 줄수 없나요.
난 아직 당신에게,
내 마음을 전부 전하지 못했는데...
끝까지 들어보지도 않고 나를 내칠건가요.
나쁜사람.
당신이 날 거절한 이유,
이유라도 알려주시면 안될까요.
그냥 제가 싫으신건가요.
...
내 세계의 전부였던 당신이 떠나갔네요.
내 세계가 날 버렸어요.
...
미안해요.
난 아직도 날 버린 내 세계를 사랑해요.
0 0

시간

모든 걸 이루어주지만 흔적만큼은 없앨 수 없는 것
1 0

시간

외면하거나 수용하거나 해도 절대적이면서도 상대적인 가치를 지니고 있는 단 하나의 공유재
0 0

시간

매일 밤 너를 마주보면서, 나는 다짐한다.
어느새 수많은 다짐들을, 나는 짊어졌다.
그렇게 오늘도 살아가며, 나는 나아간다.
0 0

시간

시간은 누구에게나 똑같이 주워진다
그리고 그시간을 어떡게쓸지는 사람마다 틀리다
그러니 당연히 결과도 사람마다 틀릴수밖에
하지만 세상은 그걸 허락라지않고
모두에게 똑같은 방법과 똑같은 결과물을 내노으라고 한다
그러면 우리에게 도움이되는것이 과연잇을까?
계속 다른 사람들과 똑같은 것을 똑같은 시간을 투자해서 같은 결과를 내는것이 과연 우리에게 좋은것일까?
1 0

우리들의 아이스크림

우리들이 두근거리던 시절이 기억나니?그때 우리들은 아직 연애에 많이 서툴러서 많이 싸우기도하고 많이 삐지기도 하였잖아.우리들이 싸웠을때 너는 항상 아이스크림을 사왔었잖아.그때마다 나는 울면서 미안하다고 말하였지.맨처음 우리들이 사귀기 시작하고 놀이공원에 간적이 있잖아?그때 우리들이 맨처음 의견이 충돌하여서 싸웠잖아?넌 그때 나한테 사과할려고 아이스크림을 사왔을때 넌 무슨 아이스크림을 사주었는지아니?바로 내가 먹고싶었던 아이스크림이였어.그걸 보고 난 바로 화가 풀렸어.너가 사온 아이스크림을 먹을때 정말 달콤하였고 너와 함께 먹어서 환상적이였어.
그때의 행복한 시간으로 돌아갔으면 좋겠겠다.우리들이 맨 처음 사귄날로..너랑 아이스크림을 먹었던 그날로..
0 0

결과

우리는 살면서 수도 없이 많은 결과를 낸다. 잘한 결과, 못한 결과 심지어 그 결과를 내지 못했다는 결과를 낸다 그래서 나에게 남는 건 무엇이었는지 돌아보면  아무것도 없을 것이다 그렇게 시간이 지나 그 기억이 떠오를 때 다시 생각해보면 웃음만 나오는 나 자신에게 나는 말하고 싶다. 결과만 보지 말고 과정을 볼걸.. 그때, 그날, 그 장소에서 느낀 것이 나에게 남는 것인데 그 과정이 가장 자신에게 값진 것을 알고 있었는데.. 그걸 안다면 아니 알았다면 지금의 자신은 달랐을까?
0 0

남자친구

불완전으로 둘러 싸인 나를 제 세상으로 들여준 몇 안 되는 사람들 중 하나
유독 의심이 많은 나를 추궁하지 않으려 드는 유일한 인간
사랑한단 말로도 사람을 죽일 수 있다고, 우리는 서로 죽지 못 해 안달이 난 인간들이라고.
적어도 넌 내 아픈 부분을 궁금하다고만 했지 다른 인간들처럼 그걸 들춰내 억지로 위로하려 들진 않았다.
속에서 문드러져가는 썩은 내장을 꺼내 그걸 쓰다듬으려는 인간들을 보며 나는···
우리 사랑은 다소 불완전한 느낌이 없잖아 있었지만서도 우리 같이 죽잔 말은 아직은 안 뱉었다. 그걸로 된 거다.
그거면 우리,
꽤나 열심히 의지하고 있는 거다.
0 0

사랑이란

아픔만 계속 주는 것
하지만 그걸 알고도 계속 하는 것
1 0
Square

두려움

두려움이란게, 참 우습더라
날 이렇게 가둬놨으면서 결국은 이미 변해버렸든, 사라져 버렸든, 이젠 내 손에 없더라고.
그걸 알면서도 벗어나진 못해
우습지 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