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안녕

같은 말이지만 그걸 내뱉는 상황에 따라

그 의미는 하늘과 땅 차이다.

"안녕!" 때론 반갑고 기쁘게 들리지만

"안녕..." 때론 아쉽고 슬프게 들리기도 한다.


매일 듣는 "안녕"이 슬픈 '안녕'이 아닌

기쁜 '안녕'으로 들리길 매일같이 기도해본다.


다른 글들
0 0

입장 차이

인간은 옳은 것을 선택하지 않아.
자신에게 필요한 것을 선택하지.
진정한 의미에서 법률은 의미없고, 도덕은 코미디야.
처지가 궁박하면 그것에 탄식하지, 약자니까. 
유일한 기댈 곳이 그것밖엔 없잖아?
강자들은 법과 도덕을 거추장스러워해, 아니 그것에 대해 아예 모르거나 알고 싶어 하지도 않아.
자신의 자유로운 욕구에 주로 방해만 되니까.
By NaMu
0 0

너와나의
시간사이
너무나도
차이나는
그것들은
어느것도
메울수가
없나보다
0 0

현실과 꿈

그냥 내 맘대로 안되니까,
그게 현실과 내 꿈의 차이 아닐까?
0 0

우울

흘러간다
내 얼굴위에 눈물이
입술을 향해
눈물과
우울의 차이는
내 몸속에 무언가가
뛰쳐나가는가의 차이
1 0
Square

잠과 죽음이 닮아 있었으면. 죽는다는게 딱 그정도의 일이었으면 좋겠어. 단지 영원히 아침이 오지 않는다는 차이의.
잠 들 때마다 그런 생각을 한다.
1 0

아지랑이

차이는 움직임을 만들어내고 
움직임은 모든걸 창조한다 
작은것도 한걸음 부터^^
6 0

페미니즘

우리도 같은 사람이란 걸 알아 줄 때까지
우리도 같은 사람으로 대해 줄 때까지
차이를 받아들이고
차별 받지 않을 때까지
오랜 시간이 걸리더라도
더 나은 세상이 올 때까지
너무 당연하지만
당연하지 않아서
당연한 게 당연하게 받아들여질때까지
0 0

시계

밖에서 집에 들어오는 순간 난 미래에 도착한다. 81년 4개월의 차이를 시계만이 알려준다.
1 0

혼자

혼자 있을때 쉼을 얻는 사람도 있고 
타인과 함께 있을때 쉼을 얻는 사람도 있다
세상에 혼자 살지 않는이상 서로의 차이를 인정하고 받아드려야한다
2 0

잉크

잉크는 자칫 잘못하면 모든 것을 망치게 할 수 있다.
열심히 쓰다가도, 잘 써지다가도, 
잉크가 확 나와버리면 모두 망쳐버린다.
잉크는 꼭, 알록달록 화려하게 실을 잣고 있는 중에
실수로 그 사이에 껴 버린 시커먼 실같은 존재다.
우리 삶에도 
그런 시커먼 실은 언제나, 누구에게나 존재한다.
다만, 그 실을 얼마나 잘 빼냐의 차이일 뿐이다.
1 2

같은 길

나이 차이도 많은데 대화만 하면 즐거움
이성적인 매력 보다는 편안함
마음이 즐거움..
즐거움 편안함 좋음..
포기해야되겠지..
0 2

실비집

워드프레스나 미디움까지 언급하지 않아도 씬디는 카카오의 브런치와 비교해 장점이 있을까?
있다라고 가정하고 살펴보면 미슐랭 쓰리 스타는 멀고 김밥천국은 가깝다는 정도. 레스토랑이라면 음식과 서비스 비용 그리고 거리의 차이로 사용자가 구분되지만 인터넷에선 그 차이가 크지않다는 점 때문에 큰 장점이 되지는 못할 듯.
그치만 실비집만의 감성적인 느낌이 어필된다면 모르겠지. 그러고보니 나도 실비집에서 끼니를 때우고 있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