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정적

정적. 말만 들어도 어떠한 것인지 느껴진다.

나의 삶 에서 많은 부분을 차지 하는것.

정적은 나와 함께 하면서도 단 한번도

불평하거나 어색하지 않았다. 나는

고요속에서 안정감을 찾고 안정감에서

행복을 찾는다. 정적은 나에게 

행복을 주는것이다. 영원토록

삶에서 정적을 느끼게 해달라.

어디서 왔지?
[["unknown", 9]]
다른 글들
0 0

정적

수많은 것들이 날뛰고 있을때에도 정적은 있다. 학교의 쉬는시간, 회사의 회식자리, 생일날 파티 속에서도 정적은 있다. 두눈이 비고 아무것도 없는 사람을 찾아라. 그 안에 정적이 있다.
0 0

정적

열받아서 사고가 몇초간 정지되고 주변에 정적이 흐르는것처럼 아무소리도 방금 안들렸다...ㅜㅜ
1 0

어린 아이

"오빠는 참 아이 같아." 라는 그녀의 말이 나는 참으로 듣기가 싫었다. 항상 어른스럽고 관계의 안정감을 주고 싶었던 나는 그 '어린 아이' 같다는 말이 영 마음에 들지 않았던 것이다. 그래서 나는 이 '아이'가 고개를 들어 얼굴을 보일 때면 애써 눈길을 거두어 무시하고는 했었다. 
 방치된 아이는 자랄 수 없었고 항상 그 자리에 그 상태로 있었다. 애정 어린 관심이 필요했던 아이는 내 이름을 끊임 없이 부르고 있었다. 드디어 그 아이를 보았고 작고 가련한 모습에 마음이 아팠다. 이 어린 부분도 나임을 인정하게 되었고. 이 아이와 함께 성장하기로 결심하였다. 

아이는 이윽고 성장하기 시작하였고 아이와 더불어 내 모든 부분이 함께 성장하기 시작하였다. 나를 인정하는 것이 바로 성장의 첫 걸음임을 이 '어린 아이'에게 배웠다. 진정 어렸던 것은 나였다.
1 0

씬디요원들! 어쩌다 씬디를 시작했나요?

저는 꿈은 영화감독. 대리만족으로 작가가 하고
싶어서 씬디를 시작했고 그게 잘 선택한
것이라 생각합니다!
0 0

다양한

다양한 생각
다양한 사람
다양한 음식
돌이켜보면 우리 삶에는 다양한것이 많다
우리의 삶도 다양하게 살아가는걸까?
불공평하면서도 다행인듯하고
축복인듯하면서 저주인듯하다
나는 다양한 사람들의 일부가 아니라
나자체로 다양한 사람이 되고싶다.
그럼 하고싶은건 전부 할 수 있을텐데
나의 바램을 올림.
0 0

남아

난 그대에게 미련이 남아 잡아보고 싶지만
그것은 또 그대를 구속하는 것 같아
보내주려고 하네
그렇게 쉽게 보내는 것또한 미련이 남는다.
미안 남아줘
2 1

일그러진 마음

내 마음에는 주름끼고 무척이나 뒤틀린 부분이
있다. 당신또한 어떠한가 나를 보면 한심하고
못나다고 생각하며 마음이 일그러진다고
생각하지 않는가? 그대에게도 이러한 부분이
있으니 나를 너무 탓하진 말아주길 바란다.
이것은 그대를 원망하는것도 아니고
그대를 비난하는것도 아니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