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Blank

죽음으로 빚을 갚으세요.


                        죽음으로 빚을 갚으세요.



"사람을 죽였던것의 대한 죄책감을 가질필요는 없어.

누군가를 버렸다는것에 대한 죄책감도. 

모두 가질 필요없어."

ㅡ라고 따뜻한 위로를 해주지만 넌 이 위로를 받으면

아주 많이 반성을할까? ㅡ아니? 절대 아닐거야.

그렇게 반성을 하지 않아도 되. 왜냐하면ㅡ..

"죽어서 너의 빚과 죄를 갚으면 되니까."

"그래 지금 많이 울어둬. 그때는 아무렇게도 하지

못할거니까."

다른 글들
0 0

"죽음으로 빚을 갚으세요."

 눈 앞의 어린 여자가 말했다.
양 옆에 철창처럼 우뚝 서 있는 두 여자도 동의의 뜻으로
입을 굳게 다물고 묶여있는 나를 내려다봤다.
난 운이 좋은 사람이다.
찰나의 고통 한 번과 내 과거를 교환할 수 있어서.
덤으로, 이 악물고 무슨 짓이든 했던 쉴 틈 없었던 인생도 깔끔하게 정리 할 수 있어서.
하지만 당신들이 바라는대로 최대한 절망적인 표정을 지어보인다. 내가 잘못했다고, 살려달라고 말하는 듯한 애절한 표정으로 여자들을 바라본자. 무슨 말을 내뱉을지 말을 고르는 동안, 너무 절망해서 목이 메인 것처럼 억억 소리를 희미하게 내었다.
힘겨운 척 입을 떼려는 순간, 여자들이 먼저 입을 뗀다.
"죽는 방식은 여러가지가 있다는 거 아시죠?"
"아주 천천히 죽여드릴 테니까 걱정하지마세요."
"죽기 전까지 여러 번 가는게 좋지 않을까."
"이야, 좋은 생각이다."
"그럼 이걸로 하루에 한 번 쑤시는 거 어때?"
"쑤시면서 이걸로 이렇게 하는건..."
1 3
Square

죽음으로 빚을 갚으세요.

당신은 살아오면서 많은 이들을 절망시켰습니다.
아시나요? 그들의 무너져가는 모습을. 
당신은 하나하나의 행동에 스스로의 빚을 만들어갑니다. 그러다 당신이 가장 행복할 때 죽음으로 빚을 갚으세요. 그 때의 죽음이 당신에게 가장 가치있으니까요.
0 0

죽음으로 빚을 갚으세요.

너무 늦었어요.
제 삶은 돌이킬 수 없답니다.
죽음으로 갚으세요.
미안하다고 말하겠지요.
하지만, 당신은 정말로 미안한가요?
사과의 탈을 쓴 자기변호는 필요 없어요.
죽음으로 갚으세요.
1 1

위로

나 지금 너무 힘들고 외로워서
니가 꼭 필요해
그러니까 와서 위로 좀 해줘 ..
2 0

안약은 필요 없었어.

눈이 뻑뻑하다.
한 3주 후면 시험이라 눈이 아파도 쉴 수 없다.
오늘만큼은, 오늘만큼은 하며 하루하루를 버텨야 한다. 공부를 정말 죽어라 해야 시험 성적 1점이라도 올리지.
커피를 마시고 세수를 하며 안약을 집었다.
오늘도 잘 버티면 내일도 이만큼 할 수 있을거야.
힘내자 나 자신.
아니 아니야.
내가 이렇게 해서 원하는게 뭐지?
점수 높은 성적표?
      얻으면 뭐가 좋지?
               부모님의 칭찬?
                      그럼 내 노력은? 그 순간 없어지는 거야?
                  칭찬을 받으면 뭐가 좋지?
      그게 내 노력에 가당키나 할까?
칭찬을 한 들 부모님께서 내 노력을 알아 주실까?
본인 일처럼 생각해 주실까?
그냥 지나가는 먼지처럼 한순간으로 생각하시진 않을까?
모르겠어.
머리가 혼란스러워.
내가 여태껏 부모님께 인정 받으려고 공부 하는건가?
그러려고 시작한게 아닐텐데. 내 의도가 뭐였지?
성공하려고?
예전에 교장쌤 말씀으로는 자기가 하고 싶고 좋아하는 일을 직업으로 삼으라 했는데.
그러고 보니..
    ㅡ 애초에 내 진로를 정확히 정해 본 적이 있나?
안돼 동요하지마.
하기 싫어.
괴로워.
힘들어.
.. 안약 넣은지 오래 됐네.
아. 안넣어도 되겠다.
울고싶어
여기서 어떻게 더 힘을 내라는거야.
1 1

눈물

그녀는 눈물을 흘린다
그녀에게 묻는다 
" 왜, 울고있는거야? "
그녀는 나에게 눈물을 흘리며 말한다
" 누군가가 나에게 위로를 해주지 않아 "
나는 말한다

" 너에게는 위로가 필요하지않아 "
소녀는 한없이 울다가 조금 진정하고서는 말한다
" 정말? 너는 필요없어? 진짜로? "
나는 소녀에게 말을 더이상 하지 않는다
소녀는 운다
1 0

포옹

가끔 그럴 때가 있다
너무 힘들어서
위로가 필요할 때
요즘 많이 힘들었냐
얼굴이 지쳐보인다
목소리에 힘이 없는 것 같다
기운내라, 힘내라
이런 자동답변 같은
말들 말고
그저 꼬옥 안고 
등을 토닥토닥 해주는
묵묵히 나를 위로 해주는
포옹을 해줄 누군가가
있었으면
0 0

꿈...  이라니..
그런거 없는데..
꿈...
꿈이 필요있을까?
이루어지지도 않는 꿈..
꼭 가져야 할까?
쓸데없이...
1 1

하고 싶은 게 많았다.
하고 싶은 것을 하려면 돈이 필요한 걸 몰라서 그랬다.
1 0
Square

멀어지는 사랑

그녀는 나의 첫사랑이었다 하지만 나는 그녀를 잡지 못했다
갑작스러운 다른이와의 연애는 당황스러웠다 하지만 나는
그 순간에도 첫사랑을 잊지 못했다
그리고 시간이 얼마나 흘렀을까 나에게는 한번의 기회가
더 찾아왔다
나는 그녀와 있는 모든시간이 행복했다
그녀는 그랬을까?
그리고 크리스마스가 왔다
그녀는 울면서 나에게 이제 그만하자고 했다
나는그것이 너무 슬펐지만
한편으로는 오묘한 감정이 있었다
그녀가 나를 필요로 하지 않는데 내가 과연
그녀에게 무슨일을 해줄수 있는가?
나는 그녀를 포기했다
하지만 나는 그녀를 왜인지 아직도 못 잊고있다
아가들아 나 위로좀
1 0

우주

광활한 우주 안에
나 혼자..
그 누구도 그 무엇도
찾을 수 없는 이곳에서
나 혼자 살아간다
이 광활한 우주 속에
외로움이라는 동무를
만들어 애써 나를 위로해보지만
이 곳에서 빠져나가는 방법이 보이지않고
끝없는 어둠만이 나를 감싼다.
혼자가 편해 그 누구도 필요없어
라고 생각한 내게
벌이라도 주는듯..
정말 혼자가 되어서야 
그들의 존재의 소중함을 깨닫는다.
0 0
Square

선택의 길

 우리는 태어날때부터 죽을때까지 선택을 해야돼
근데 선택은 3가지있다? 
첫번째는 이미정해진 선택
두번째는 내가 꼭해만하는선택
세번째는 해도되고 안해도되는 아무렇지도 않은선택
내가 말해주고 싶은건 항상 무심한듯 그 선택을 무심한듯 지나쳐 버리지말고 신중한 선택을 하면 좋겠어 나의 선택하나가 모두의행복을 줄수있는거고 모두가 불행해질수있어 
그리고 이글을 쓰는 진짜 이유는 이세상은  자살하는사람들이 많은것같아 근데 그사람들에게 말하고싶어
"너는 잘하고있어!너가 사라지면 누군가는 슬퍼할꺼야 그리고 너가 잘못한게있으면 반성하면서 살면되고 너가 절벽끝에서있을때는 다시 용기내서 올라오면 되는거잖아 그리고 너는 세상에 필요한 존재라고 생각해..항상 꽃길만 걷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