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친구

처음 보았을 땐 나와는 다른 평행선위에 서있는 너의 모습에 

볼 수는 있어도 닿지않을 인연이라 생각했고


그런 너와 나 사이에 우연히 수직의 선이 우리를 이었을 때 나는 기뻐했다.


그렇게 이어졌기에 

너가 그 선을 조금 당기는 것만으로도 

우리는 위태롭게 이어지고 있다.


너는 지금의 이 아스라한 관계를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걸까.



다른 글들
1 1

친구

야 친구도 사람이야.
언제까지 니 옆에 있을 사람이 아니라고
그러니까 받을 생각만 하지마.
내가 무슨 너가 필요할때 있어야하는 인형이니?
너 필요할때 사용하고 필요없을 때 무시하는?
이젠 니 옆이 지친다.
0 0
Square

친구

어릴 땐 같은 반에 있는 아이를 친구라고 했다. 그냥 나이가 같으면 친구였고, 같은 반에 있는 친구라면 친한친구 정도는 되었다.
 조금 나이를 먹고 나서는 친구라는 관계의 정의가 좀 더 명확해지기 시작했다. 개기라 할만 한 잏은 딱히 없었다. 나는 친구였는데 그 친구에게 나는 그냥 아는 사람, 혹은 그저 같은 소속을 지닌 사람일 뿐이었다는 등의 일이 많아지자 나 스스로도 친구라 칭하는 사람의 수가 많이 줄어든 것 같다. 어릴 때부터 알고지낸 오랜 친구들은 말 그대로의 친구지만 그때부터 알던 애들은 그저 동창이고, 대학에서 만난 몇몇 친구를 제외하곤 그저 동기, 군대에서 만난 이들 역시 친구라는 카테고리 보다는 군대동기라 부르곤 했다.
 친구 사이에서 서로를 친구라 칭하는 일은 잘 없기에 나 스스로도 그들을 어떻게 칭하는 가에 대해서는 생각해본 바가 없었지만, 간혹 다른 사람과 대화를 하다가 그 사람에 대해 말을 할 때면 나도 모르게 친구보다는 동기, 동창, 아는 사람이 되어버리곤 했다. 나 스스로가 타인에 의해 친구라는 존재를 친구가 아닌 다른 존재로 정하기 시작했다는 생각을 하면서도 나 또한 나 스스로를 누군가의 친구에서 아무개로 만들어버리고 있는 것이다.
 어린 시절처럼 누구라도 친구라고 부를 수 있는 그런 사람이 되어야지라는 말은 못하겠지만, 누군가가 나를 친구라 부를 때, 최소한 나 또한 그를 친구라 부를 수 있는 그런 사람이 되어야겠다.
1 0

친구

그런거없다.
3 0

친구

빛바랜 사진속 웃고있는 너
네 미소가 이리 아름다웠는데
내 옆에 있는 너는 언제나 찡그리는구나
한번이라도 활짝 웃어줘
웃는게 제일 예뻐 :)
1 0

지친 생각

어떻게 해야 잘 한 거고
어떤 선택을 해야 옳은 선택을 한 거고
얼마나 더 노력해야 열심히 한 걸까

그냥 잘했다고 수고했다고
위로의 말 건내줄 순 없는 걸까
누구든 실수를 하는거고 그 실수를 내가 한 거고
나에게 그렇게 말하는 당신도.
겪어봤을 그런 가벼운 실수일 뿐인데
그럴 수 있다고 누구든 실수한다고
다음부터 잘 하라고 격려의 말 해줄 순 없는 걸까
지친 일상을 파고드는 생각들로 
나는 나를 더 지치게 한다.
지친 생각.
0 0
Square

밤에 드는 생각

졸리다 피곤하다
그런데 잠이 안온다
왠지 차가울것같은
달이 하늘을 비추는 밤에 말고도
누가봐도 뜨거운
해가 하늘을 비추는 낮이 있는데
낮에는 꼭 안 떠오르던
여러 잡 생각들
올 듯 말 듯
내 잠이 떠났다
꼭 '밤'이어야만 하는거니
0 1
Square

전공 수업

우리는 
무엇을 배우는 걸까
0 0

다양한

다양한 생각
다양한 사람
다양한 음식
돌이켜보면 우리 삶에는 다양한것이 많다
우리의 삶도 다양하게 살아가는걸까?
불공평하면서도 다행인듯하고
축복인듯하면서 저주인듯하다
나는 다양한 사람들의 일부가 아니라
나자체로 다양한 사람이 되고싶다.
그럼 하고싶은건 전부 할 수 있을텐데
나의 바램을 올림.
0 0

말이 안되는 말을 말한다

말이 안되는 말을 말하고 있다,
라는 생각을 하니 웃음이 나왔다.
말이 안되는 말을 말한다는 것이 무엇일까.
그런 것이 가능한걸까.
말이 안되는 말을 말하는 나 자신이 참 이상하게 느껴졌다.
그러다 지금 우리가 사는 이 현실이 정말 말이 안되는 말을 말하는 것 같다는 생각을 문득 했다.
젠장, 그냥 기억을 모두 잊어버리는 약-이 있다면 그것을 먹고 그냥 잠들고 싶다.
오래오래 깊이.
못해도 5일은 그냥 잠든 상태로 있고 싶다.
이것봐, 이 글을 쓰고 있는 지금도 말이 안되는 말을 말하고 있네.
0 0

나는 꿈이 있나
아직 찾지 못한 걸까
되고 싶은 게 있다면 되야 될까
아직 잘 모르겠다
0 0
Square

어떻게 되는걸까
0 0


나만
잘못이라고 하는걸까

나는
혼자 아플까
왜 
나는
있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