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학교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


나는 흔들리고 있다.

끝을 모르기에 더 불안하고, 작은 바람에도 쉽게 흔들린다.

내 친구들도 예쁜 모습을 하고 있지만 나와 다를 것 없이 각자의 고민에 흔들리고 있다.

학교엔 여러 바람이 존재한다.

우린 다같이 흔들리고, 성장하고 있다.

언젠간 예쁜 꽃을 피우길 기대하며


흔들리지 않고 피는 꽃이 어디 있으랴

다른 글들
0 0
Square

7월의 꽃

W. Aoki
7월의 열 여덟번째 날, 한 떨기의 가련함이 태어났다.

가련함은 스물 여덟 번의 해를 거쳐 꽃을 피워냈다.
그리고 이토록 가련한 날, 스스로에게 묻는다.
너는 7월의 마지막인 오늘을 광대하게 마무리 하였는가.
0 0
Square

꽃 길

꽃 길만 걸으라는 말은 무슨 뜻 일까
노란색의 귀여운 개나리 길을 걸으라는 것 일까
가시가 박혀있는 장미 길을 걸으라는 것 일까
꽃 같은 너와 함께 걸으라는 것 인가
0 0
Square

꽃말

                                         꽃말

  여러분은 아름다운 꽃의 꽃말을 아십니까? 꽃의 꽃
  말에는 다양한 의미가 있죠. 그런 꽃말들을 한번 알
  아 보도록 하죠.
  _꽃말

에델바이스의 꽃말은 소중한 추억입니다.
-사람들의 소중한 추억을 한번씩 돌아보는게
어떤가요-?
데이지의 꽃말은 순수한 마음입니다.
-친구들의 순수한마음을 봐 봅시다.
마지막으로 도라지꽃의 꽃말은 영원한 사랑입니다.
-한번씩 사랑을 해보았을건데요. 이런의미의 꽃과
함게 자신의 마음을 전하ㅐ주는것 또한 좋은방법인
듯 하네요.
그럼 오늘은 여기까지 마무리 짓도록 할게요.
그럼 다음 글에서 봐요.
0 0

고혹적인 장미를 닮았던 아름다운 여인은 이제 없었다.
 그저 늙고 추레한 할머니만이 앉아있을 뿐이었다.
 그녀에게 신이 허락한 것은 그저 한여름 밤의 지나가는 꿈처럼 단 찰나 뿐이었다.
 모든 것은 아름다움과 함께 찾아왔고,
 또 모든 것은 아름다움과 함께 떠나갔다.
 찰나의 환락에 빠져 눈을 뜨지 못하고 지나가는 세월을 붙잡을 수 없어,
 그녀는 오늘도 이렇게 후회하듯 찬란했던 날들을 곱씹기만 하고 있을 뿐이었다.
 온실에서 자라 보들하기만 한 줄기 대신,
 피를 흘리더라도 가시를 잡았다면.
 나는 조금 달라졌을까.
 늙어서 찾아온 것이라곤 주름과 말년의 후회,
 그리고 쓸쓸함이었다.
0 1

학교

학교는 어른들이 만든 작은 사회
그 안에서 우리는 많은 것을 배운다
그런데 그 안에서 우리가 배우는 모든 것이
나중에 진짜 사회에서 모두 쓰이게 될까?
학교에서 수업을 받으면서 지식을 쌓는 동안
이런 의문점이 생기 기도 한다
'이건 나중에 어떻게 쓰일까?'
언젠간 쓰이게 되겠지 일 하거나 할 때가
아닌 살아가면서 시간이 흘러가면서
학교는 그런 존재 일 것이다 있으면 싫고
없으면 허전한 존재.사람들에게 물어 보자
"당신에게 학교는 어떤 존재 인가요?"
3 0

학교

현대사회의 모든 부정한 면을 닮은 작은 사회.
0 0
Square

학교

중3 때 과학 선생님 을 너무 좋아해서
졸업 후 선생님 이 보고싶어 계속 앓았다
얼마나 좋았으면 그 선생님 이 꿈 에 계속 나오고
난 화장품 을 들고 선생님 집에 갔다
아파트 공원 에서 문자 를 해야되나 ? 고민을 많이 했지만 그 물품들 을 관리실 에 두고  떠났다
그날 저녁 이사 했다 다시 들고 가라는 문자가 왔었다
그 문자 를 보는 순간 누가 나한테 칼을 던진 느낌이
들어서 너무 아팠다  내가 그 선생님 을 얼마나 좋아했으면  한번은 중학교 를 잘못 간거 같다는
생각이 든다 얼마나 그 학교 가 좋았을까?
지금 이 나이에 아직도  홈페이지 에 들어가고
7일 날 그 선생님 이 퇴직 을 하셨다
홈페이지 에서 그 정보를 본 나는 
벌을 받은 느낌이 들었다
내가 그 선생님 을 너무 좋아해서 벌 받은건지
내가 그 선생님 집에 가서 그런건지
아니면 내가 그 선생님 한테 부담을 많이 준건지
퇴직 소식 에 당황스러웠고 조금  무서웠다 
스승의날  고맙다고 지갑을 만들어 주신 선생님
항상 예쁘다고 해주신 선생님 존경합니다 
감사합니다 
0 0
Square

학교

내일 드디어 간다. 개학하는것은 기분이 좋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나쁘지도 않다. 내일 학교갈때도 투덜거리겠지만 막상 가면 즐겁게 시간을 보내겠지. 그래도 지금은 학교가기싫다.. 정말로
0 0

학교

내 어린날의  추억이 저장된곳,  그 저장고에 다시 돌아갈수 만 있다면  더 나은 내가 될텐데...
0 0

학교

직장 다니면서 절실하게 느낀다 
학교 다니던 때가 얼마나 그리운지
0 0

학교

그치만 어떻게?
학교가기 싫은 걸..
친구들과 노는 건 좋지만, 일찍일어나기 귀찮고, 수업은 지루하고, 공부는 힘들고.
1 0

학교

하루 하루 다녀가다 보면
하루 하루 지쳐가게 되고
하루 하루 넘겨보내 보면
하루 하루 사라지게 되고
하루 하루 지나가면
그리워지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