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Blank

항우울제 먹음


유니작, 아빌리파이, 벤즈트로핀

이렇게 3가지 처방받음.


유니작은 세로토닌 재흡수를 차단해 뇌에 상대적으로 많은 세로토닌이 남아있도록 한다고 하고,

아빌리파이는 도파민 균형을 유지시켜주는 약으로 업되면 다운시켜주고 다운되면 업시켜준다고..

벤즈트로핀은 아빌리파이 복용 부작용을 막기 위해 먹는다고.


그니까... 우울한 기분을 날려버리기 위해 세로토닌을 뇌에 모았는데 세로토닌은 도파민과 노르아드레날린의 유지와 관계가 있다보니 도파민을 적정수준으로 유지하기 위해 아빌리파이를 같이 먹는거고, 아빌리파이는 손떨림과 같은 파킨승 유사 증상의 부작용이 있다고 하니 그 때문에 벤즈트로핀을 같이 처방해줬나봐.


여기까지 매우 이해가 돼.


근데 막상 좀 먹어봤더니 1) 일상생활이 불가능할 정도로 졸립고 2) 움직임이 없는 상태에서도 갑자기 어지러움이 생기고 3) 오금이나 아랫배 등의 근육이 갑작스레  뭉치거나 통증이 생기고 4) 입이 바짝 마르고 5) 머리가 멍하고 6) 동작이 둔해지고... 뭐랄까 부작용의 종합판 같은 느낌?


그래서 병원에 얘기했더니 아빌리파이와 벤즈트로핀은 빼고 유니작만 먹어보자고 하네.


그래서 오늘은 유니작만 먹었어.


근데 말이야...


I'm super high now.


나 약빨이 무지무지 잘 듣는 체질인가봐. ㅋㅋㅋ


병원에 다시 물어봐야지!

 

어디서 왔지?
[["www.google.co.kr", 116], ["synd.kr", 43], ["www.google.co.jp", 2], ["www.google.com.au", 1], ["www.google.com", 8], ["unknown", 765], ["www.google.co.uk", 3], ["m.search.naver.com", 3], ["com.google.android.googlequicksearchbox", 3], ["www.google.com.hk", 1]]
다른 글들
1 1

우울함

난 견딜수 있는 우울함을 느끼는건가
우울한데 잘 견디고 있는건가
우울하지 않은데 투정부리고 있는건가
우울해
0 0

우울증

나는 꽤나 긍정적인 사람이였다. 다른 사람의 말을 들어주기를 잘 했고, 이로인해 친구도 꽤나 있었다.
하지만, 내 말을 들어주는 사람은 없었다. 왜인지 무시하고 다른 말을 하기 시작했다.
작은 키에 순한 인상의 모습인 내가 얕잡아보였던걸까
그렇게 난 나의 행복과 긍정을 빼앗기고 있었다. 사람들은 나에게 은근슬쩍 와 부정적인 이야기를 한다.
나는 웃으며 혹은 인상을 지으며 공감해주거나 따뜻한 말 몇 마디를 건네는것 
그것이 난 이렇게 큰 일이 될 줄 몰랐다.
어느 메체에서나 말을 잘 들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심지어 국어교과서에도 경청의 자세가 중요하다고 그렇게나 말을 하는데 난 그로인해 내 일상과 행복을 빼았겼다.  불행했다.
바보같이 긍정적이여서  정말 순수하고 하앴던 내가 부정적인 말들로 뒤싸여 나를 잃을것 같다.
미소보다는 무표정밖에 안나오고 너무나도 우울해진 내 삶이 이렇게나 처량하게 날 뒤덮었다.
죽을것같았다, 이런 말들 듣고 싶지 않다. 하지만 어쩔수 있을까 짜증과 욕설이 뒤싸여진 말들을 들음으로써 얻는건 나에대한 신뢰였으니 나는 나의 인간관게에 후회하며 새로운 삶과 나를 행복하게 해주는 사람을 만나고 싶다.
 지금의 나는 죽은 뇌를 가진 좀비나 다름없으니 말이다.
 이런게 우울증인 걸까, 바보같이도 나는 반복해버린다. 신경쪽의 의사들은 정말로 힘들것이다. 이보다 더한 슬픔과 부정이 함께 할 것이니 나는 나를 잃어가고 있다. 제발 누구나 도와주기를
마지막으로 긍정적인 말을 써보겠다. 이렇게만 글을 남겨선 나는 그렇게 변해갈것이니
고마워 민지야, 사랑해 좋아해 귀여워 예쁘다 사랑스럽다 좋아 정말 너무 행복해 즐거워 소중해 미안해 보기좋아 넌 정말 소중한 사람이야. 무엇과도 바꿀수 없어 생명이란 그런거니까 넌 하나밖에 없는 사람이야. 바보같이 미련해서 사람을 쉽게 미워하지 못하고 미운말도 하지 못해. 이 바보야 하지만 너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좋아졌을꺼야 일단 며칠간은피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 눈치보지마. 넌 잘못한거 없으니까, 겨우 분노와 슬픔을 공유한 것만으로 너가 그것을 책임져야 할 의무는 없어 넌 정말 소중해 신경쓰지마, 너가 해야 할 일은 너를 위한 것만으로도 충분히 벅차고 넘치니까, 이제 너에게도 따뜻한 말 몇마디 건네줄래? 넌 자원봉사자가 아니니까 더 이상의 봉사는 안해도 될꺼야, 정말 고마워 수고했어 정말로 이제 소중한 사람을 나를 소중히 여기는 사람을 찾아보자. 자존감 넘치던 난 죽었을지도 몰라 이젠 자존감따위 남아있지 않아 난 이미 마음이 헐어버렸으니까. 이제 널 보호하며 살도록 해, 그동안 수고했어 정말로 그동아 고생 많았어 정말로
모든 사람들이 나 같은 생각으로 인해 고통받지 않기를 바라며 아끼며 나를 사랑해야 겠다.
0 0
Square

정신

정신을 즐겁게 하는 방법을 알고 있다.

일종의 영양소를 공급해 주는 것이다.

엔돌핀/세로토닌 생성을 위해 몸을 격렬하게 움직이는 운동을 해주는 방법도 있고,

격려와 위로의 말을 해주는 방법도 있고, 
시를 쓰거나 음악을 듣는 방법도 있다.

그러나, 그 중에 나를 기쁘게 하는 것은,

고상한 인격에게 나의 고상한 부분을 인식(recognize) 받는 것이다.

고마우신 분이 말했다.

'당신은 현명하니까 잘 해내리라 믿어요'

왜요? 내가 왜 현명하죠? 도대체 어디가 현명해요? 난 스스로에 그렇게 생각한 적 없어요.
라고 말하지 않았다.

그건 상대방을 귀찮게 만드는 일이고,

자존감이 낮음을 인정하는 것이 되고,

절망을 드러내는 일이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