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Recognition




왜 더 이상 밤에 외롭거나 춥지 않을까

생각해봤더니

누군가 내 발견을 승인해 주었기 때문이었다. 

가치를 공유한단 게 

지지자가 있다는 게

정서적 안정을 주는 거구나. 

공감. 파동의 증폭. 자기 강화.



다른 글들
0 0
Square

가을

사람들은 가을이 쓸쓸함을 더 증폭시켜주는 계절이라고 하는데
난 쓸쓸함은 싫지만 가을이 좋다
쓸쓸함보다는 힘들었던 여름날을 씻어내주듯
시원한 바람이 부니까
1 1

해야하는

주륵 흘러내렸다.
손이 옷의 주름에 따라 덧없이 흘러내림에
나를 구성하는 모든 것들이 함께 힘없이 밀려 떨어져 내리었다.
그곳엔 더 이상 나는 없었다.
단지 해야 할 일들만이 남아 있음으로써 존재한다.
보드라운 옷의 촉감이 나를 어루만져주었으나,
감각은 한없이 높은 해야 할 일의 벽 앞에서 예민하게 날이 선 괴로움을 증폭시킬 뿐이었다.
내일의 아침,
해야하는 그리고 해낸 일들의 눈가린 심판의 날이
그 언제나처럼 제 속도에 맞추어 다가옴에도,
내가 할 수 있는 일이란 그저 그 앞에 멍하니 주저앉는 것이었다.
지난 일주일 그 어떤 낮보다도 가까워진
이 아깝고도 찬란한 새벽은
오늘도 잠을 밀어내고 내 안에 일을 욱여넣는다.
내일의 낮은 그 어느때보다 반갑고 잔인하게 다가온다.
0 0
Square

Lovers #25

사랑해...
바람이 불어도 흔들리지 않는 바위 처럼,
단단하고
한결같이.
사랑해.
맨발로 밟아도 보드랍게 감싸줄 수 있는 풀밭 처럼
사랑해.
네가 세상에 지쳐 쉬고 싶을 때,
토닥여 머리카락을 흔들어 줄 수 있는 바람 처럼...
0 0
Square

Lovers #26

춤추라, 아무도 바라보고 있지 않은것처럼.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은것처럼.
노래하라, 아무도 듣고있지 않은것처럼.
일하라, 돈이 필요하지 않은것처럼.
살라, 오늘이 마지막 날인 것처럼.
2 0
Square

Lovers #24

사랑해. 
I am in love with you
0 0
Square

달려

쉬었으니....
이제
다시
달려야

시간
0 0
Square

예전에 보았던 
손 잡이 없는 문이다. 
그 땐 굳게 닫혀
문을 두드려도 
답이 없었는데
지금은 활짝 열린정도가 아니라
제발 들어와 달랜다. 
인센티브 줄테니끼 
들어오래.
0 0
Square

하루

오늘 하루도 화이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