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Waves of emotions

바다라고 믿어

자랄 수 있었구나.

나도 목마르지 않다.


20151016_202058.jpg


다른 글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