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0 0

나는 너를 봄 .
너도 나를 봄.
밖에는 봄.
우리도 봄.
0 0

진행중

"우리 사귀자"
3년전 오늘,
"우리 헤어지자"
3년후 오늘,
나는 그와 헤어지러 갑니다.
1 0

우리

'나'가 '우리'가 되기 위해선 다른 '나'가 필요하다
다른 '나'가 힘들어한다면 먼저 다가가주자
0 0

우리가 그랬어

우리가 그랬어.
평화롭던 숲도.
우리가 그랬어.
모두가 그랬어.
그 깊은 바다도.
우리가 그랬어.
우리가. 우리가.
그래서 그래서
검게 변했어.
보기엔 밝지만
검어져서
우리를 위협해.
우리가 우리가
없던 걸 만들었어.
기쁘겠지만 기쁘지 않아.
겉은 밝아 보여도
속은 까매.
우리가 만든 거야.
검은 세상도.
죽음의 땅도.
모두모두 우리가 만들었어.
왜 그렇게 까지할까?
우리가 조금 힘들면 참으면 되지...?
왜? 왜? 왜 그런 거지?
결국 모든걸 집어삼킬텐데...?
2 0

시간

우리는 알지 못했다.
바로 앞에 금이 널려있는데도.
0 0

우리의 작은 원룸에 네가 없으면 안 돼. 나는 이 어두컴컴한 밤에 대체 뭘 하라고?
0 0

잘 자,

동이 트는 시간에 다시 만날까, 우리.
0 0
Square

저 달처럼 우리관계도 가끔은 어둡고 작아질수도
있겠지만
항상 오늘만 같았으면 좋겠어
0 0

우리는 모두 숨을 쉰다. 당연하다는듯 숨을 쉬고 당연하다는듯 삶을 이어간다. 들이키기만 해서는 숨이 될 수 없으며, 내쉬기만 해서도 숨이 될 수 없다. 들숨과 날숨. 우리는 숨을 들이쉬며 삶을 받고, 내뱉으며 삶을 만든다.
들이쉬고.
내쉬고.
들이쉬고
내쉬고.
당신은 어떤숨을 들이쉬고 있으며
어떤숨을 내뱉고 있는가.
.
0 0

낙엽

추락은 가녀려요
꼭 닮은 우리의 두 눈으로
우리 추락을 덮어 줄까요
바삭거리는 짙음은
곧 잘 부서지곤 하잖아요
소중히 추락을 다루기로
우리는 두 손을 맞잡고
밤 새어 숨을 나눴지
1 0

따돌림

모두가 따돌린다.
내가 나를 따돌리고.     
너가 나를 따돌리고.     
내가너를 따돌린다. 
세상은 우리를 따돌리고. 
우리는 세상을 따돌리지 못한다.               
어쩌겠어 우리는 세상을 살아가야하는걸..
1 0

하나 , 둘 , 셋 .
우리는 차분한 목소리로 세는 수같다 .
하나 ,
눈이 마주쳤다 .
둘 ,
손을 맞잡았다 .
셋 ,
입을 마추었다 .
차분하게 서로를 배려하며 다가가는 우리는 마치 ' 수 '같다
0 0

하나 , 둘 , 셋 .
우리는 차분한 목소리로 세는 수같다 .
하나 ,
눈이 마주쳤다 .
둘 ,
손을 맞잡았다 .
셋 ,
입을 마추었다 .
차분하게 서로를 배려하며 다가가는 우리는 마치 ' 수 '같다
0 0

하나 , 둘 , 셋 .
우리는 차분한 목소리로 세는 수같다 .
하나 ,
눈이 마주쳤다 .
둘 ,
손을 맞잡았다 .
셋 ,
입을 마추었다 .
차분하게 서로를 배려하며 다가가는 우리는 마치 ' 수 '같다
1 0

그 날

어느 날 우연히 만난 너와 눈이 마주쳤을 그 때
우리가 만난 ...
너와 웃었던 ...
손을 잡았던 ...
우리가 함께했던 ...
서로를 기다렸던 ...
너와 같이 있었던 ...
분홍빛이 흩날리던 ...
니가 말했던 ...
내가 기억하던 ...
...
그 모든 ...들이 추억으로 기억되어 웃을수 있기를
0 0

하나 , 둘 , 셋 .
우리는 차분한 목소리로 세는 수같다 .
하나 ,
눈이 마주쳤다 .
둘 ,
손을 맞잡았다 .
셋 ,
입을 마추었다 .
차분하게 서로를 배려하며 다가가는 우리는 마치 ' 수 '같다
2 2

놀러와

우리 집은 야간 할증이 붙는다
0 0
Square

내일

아 짜증나.힘들어.쉬고싶다.
이런 무거운 말들을 등에 업고 우리는 또 내일을 살아가겠지.
0 0

망설임

네가 말 했지? 망설임은 내게 있어서 장점이라고. 그런데 난 너의 그 말을 믿고 망설였어, 결과는 너도 알지? 우리 헤어졌잖아.
1 3 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