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 메뉴
1 0

커피

그대는 커피같네요.
미치도록 쓸지라도
계속 마시기 때문이죠
0 0
Square

                    솜사탕같이 달콤했고
        커피같이 쓰기도 하면서
                                         때로는 매워 울게했다.
5 0
Square

다정함

그는 커피를 갈았다.
드립으로 커피를 내린 후 따뜻한 물을 조금 더 부어 주었다.
"시간이 늦었으니 연하게 드시는 게 좋을 것 같아요."
0 0

커피

커피는 종류가 너무 많다. 예전엔 커피가 싫었다. 너무 써서. 비싸기도 비싸다. 
룸메가 커피를 좋아했다. 몇번 따라서 먹었다. 먹다보니 또 맛있다. 정말 맛있는걸까 익숙해진걸까.
아메리카노를 먹기 시작하니 커피 종류를 알 필요가 없어졌다. 편하다.
쓰고 시고. 지금은 커피가 좋다. 아직도 맛 구분은 잘 못한다. 
카페에 자주간다. 커피를 마시기 위해서보다는 장소때문에 간다. 
사람구경이 하고 싶을 때. 수다떨고 싶을 때. 
조용히 있고 싶을 때. 책 읽고 싶을 때. 카페를 간다.
덕분에 커피를 많이 마시게 되었다. 화장실도 잘 간다. 
1 0
Square

커피

어렸을 적 처음 마셔본 커피는 그렇게 쓸 수가 없었어요.
그게 어른의 맛이라는 걸 알게되었어요.
마냥 멀게만 느껴졌어요.
언제쯤이면 마실 수 있을까?
생각만 하며 몇 년이 지났죠.
그러다 언젠가 다시 커피를 마셔봤어요.
다시 마셔본 커피는 어렸을 때 마신 커피와는 너무나도 다른 맛이었죠.
지금도 가끔씩 커피를 마셔요.
아직도 조금은 쓰지만, 그래도.
커피는 어른들의 것이었나봐요, 어렸던 저에겐.
그럼 지금 커피를 마시는 난, 어른인 걸까요?
어른 행세를 하는, 껍데기만 어른인 척 하는 아이는 아닐까요?
커피가 언젠가는 맛있어지겠죠.
그럼 그때 난 어른이 된걸까요?
어른이 되는 동안의 삶이 써서 그렇게 썼던 커피가 맛있어지는 걸까요?
무뎌지는 걸까요?
아직은 잘 모르겠어요.
아직도 내 삶은 그리 쓰지 않나봐요.
난 아닌 거 같은데.
아직 커피를 좋아할 만큼 쓴 삶은 아닌가봐요.
그럼 언젠가, 커피가 맛있어진다면.
난 기뻐해야하는 걸까요?
아님 슬퍼해야하는 걸까요?
1 0
Square

커피

어렸을 적 처음 마셔본 커피는 그렇게 쓸 수가 없었어요.
그게 어른의 맛이라는 걸 알게되었어요.
마냥 멀게만 느껴졌어요.
언제쯤이면 마실 수 있을까?
생각만 하며 몇 년이 지났죠.
그러다 언젠가 다시 커피를 마셔봤어요.
다시 마셔본 커피는 어렸을 때 마신 커피와는 너무나도 다른 맛이었죠.
지금도 가끔씩 커피를 마셔요.
아직도 조금은 쓰지만, 그래도.
커피는 어른들의 것이었나봐요, 어렸던 저에겐.
그럼 지금 커피를 마시는 난, 어른인 걸까요?
어른 행세를 하는, 껍데기만 어른인 척 하는 아이는 아닐까요?
커피가 언젠가는 맛있어지겠죠.
그럼 그때 난 어른이 된걸까요?
어른이 되는 동안의 삶이 써서 그렇게 썼던 커피가 맛있어지는 걸까요?
무뎌지는 걸까요?
아직은 잘 모르겠어요.
아직도 내 삶은 그리 쓰지 않나봐요.
난 아닌 거 같은데.
아직 커피를 좋아할 만큼 쓴 삶은 아닌가봐요.
그럼 언젠가, 커피가 맛있어진다면.
난 기뻐해야하는 걸까요?
아님 슬퍼해야하는 걸까요?
0 0
Square

커피

어렸을 적 처음 마셔본 커피는 그렇게 쓸 수가 없었어요.
그게 어른의 맛이라는 걸 알게되었어요.
마냥 멀게만 느껴졌어요.
언제쯤이면 마실 수 있을까?
생각만 하며 몇 년이 지났죠.
그러다 언젠가 다시 커피를 마셔봤어요.
다시 마셔본 커피는 어렸을 때 마신 커피와는 너무나도 다른 맛이었죠.
지금도 가끔씩 커피를 마셔요.
아직도 조금은 쓰지만, 그래도.
커피는 어른들의 것이었나봐요, 어렸던 저에겐.
그럼 지금 커피를 마시는 난, 어른인 걸까요?
어른 행세를 하는, 껍데기만 어른인 척 하는 아이는 아닐까요?
커피가 언젠가는 맛있어지겠죠.
그럼 그때 난 어른이 된걸까요?
어른이 되는 동안의 삶이 써서 그렇게 썼던 커피가 맛있어지는 걸까요?
무뎌지는 걸까요?
아직은 잘 모르겠어요.
아직도 내 삶은 그리 쓰지 않나봐요.
난 아닌 거 같은데.
아직 커피를 좋아할 만큼 쓴 삶은 아닌가봐요.
그럼 언젠가, 커피가 맛있어진다면.
난 기뻐해야하는 걸까요?
아님 슬퍼해야하는 걸까요?
0 0

간절함

김생민이 말했다.
간절함이 있다면 커피대신 면수를 마셔라.
0 1

커피

커피를 마시면 잠이 안온다. 그래서 밤샘 공부를 할때는 거의 옆에 끼고 산다, 그래도 졸지만. 쓰고 맛없고 졸음을 쫒는것밖에 이로운게 없는 것 같은 탕약색 물을 오늘도 달고사는 사람들.
0 2

아무래도 오후엔

아무래도 사라지는 날이면
아무래도 슬퍼지는 날이면
오후엔 자살을 할까
오후엔 커피를 할까
1 2
Square

난 드립커피가 좋아

스벅에서 오늘의 커피 시키면 항상 기다리라고 하지. 진짜 드립이 없는건지 다른 메뉴로 유도하려는건지 모르겠지만 5번에 4번은 기다려야한다고 하지.
다른 곳은 아예 드립이 없어. 왜 다들 아메리카노만 파는거야...
따뜻한 보리차 마시듯,
투박한 머그컵에 꿀꿀꿀 따라 마시는 드립커피가 좋은데.
0 0

커피 컾피

사람들이 커피를 마시는 이유는 다양하지만
내가 커피를 마시는 대부분의 이유는
대부분의 간식을 대신해 마신다.
혼자 커피를 마실때는 창밖도 보고 가져온 책도 보고
커피 만드는 곳도 한번씩 본다.
다른 사람과 둘이 커피를 마실때는 
반은 앞을 보며 대화해서 그 사람을 보고
반은 내 앞의 핸드폰을 본다
그런데 영 싫은 사람과 동석하거나 
동행인이 5명 이상과 함께 커피를 마시면
커피는 무슨 말을 마신다 그리고 체한다. 
오 로봇이 아닙니다 신기하다
2 2
Square

커피 - 아침마다 깜놀

미국영화나 드라마보면 아침마다 드립커피가 항상 있던데 ( 누가 내렸을까!!) 난 출근하고 첫 커피를 마시지.
놀라운건. 매일매일 새삼 놀라는건.
첫모금이 넘어갈때의 그 "각성의 맛"
실제로는 매우 무뎌서 카페인으로 인해 잠이 안온다든지 하는 일은 겪어보지 못했지만 이건 그야말로 각성의 맛.
매일 아침 첫모금이 질리지도 않고 매번 절로 감탄이 튀어나오니 진짜 놀라워.
0 0

변화, 조화

어젯밤만 해도 시원하던 바람은 
오늘아침 매섭게 다그친다
카페에 들어서는 순간이
보다 행복해졌다
시원하던 커피는 차가워지고
뜨겁던 커피가 따뜻해졌다
적당히 데운 라떼가 아쉽다
좀더 따뜻해도 괜찮은데
2 0

카페 창가에 앉아 커피잔을 기울이며 뒷전에서 들리는 흥을 무시한채 커피 향과 창을 두드리는 빗소리에 집중하면, 어느샌가 찾아오는 고요함속 자리잡음. 
혼자만의 세계에 들어온 듯한 속에서.
어느샌가 찾아오는

베란다 창문 닫았나?
0 0
Square

빗소리

비가오면 
창가에 앉아 창문에 부딪치는 빗방울을 보며
문이 열리고 닫기는 틈새로 들리는 빗소리를 들으며
따뜻한 커피향 가득한 카페에 가서 
바쁘게 오가는 사람들을 멍하니 구경하고싶다.
1 0
Square

오늘은 갑자기 방이 어둡다. 비가 오려나보다.
눅눅한 공기, 걸을 때마다 '쩍 쩍' 소리를 내는 방바닥.
오늘 같은 날이면 이불마저 눅눅해서 숨을 곳도 없다.
잠깐 나가야겠다. 대충 외투를 걸치고 우산을 챙길까 고민하다, '잠깐' 이니까 괜찮겠지 싶어 빈손으로 밖을 나갔다.
하늘색인 듯, 회색인 하늘에
다들 손에는 우산을 들고 있다.
한 쌍이 하나만.
커피라도 마셔야겠다.
나는 그럼에도 해야 할 일이 많으니까.
  카페에 들어가서 차가운 커피를 주문하고 자리에 앉아 진동이 울리기까지 잠시 둘러 봤다.
다들 마주보고 수다를 떨기도 하고,
공부를 하는 연인도 있다.
그러다 문득 혼자에게 시선이 쏠린다.
죽쳐진 어깨, 옆얼굴을 테이블에 붙이고
밖을 내다보는 그 사람에게서 
시선이 떨어지지 않는다.
  그때 다행히 진동이 울렸고 난 커피를 받자마자 빠르게 나왔다.
비만 오면 기분이 축 처지고 잠이 쏟아진다는 너랑 꼭 닮아서.
  집으로 가는 골목길에서 잠시 너가 생각이 났다.
뚝 뚝 플라스틱 커피 잔 위로 빗방울이 떨어진 거겠지.
난 그냥 맞기로 했다.
아직은 우산을 챙기지 못하니까.
1 0

커피

그대는 라떼같습니다
항상 따뜻하고 부드러운 라떼같습니다
그대는 에스프레소같습니다
나에게 무관심한 그대는 씁쓸한 에스프레소같습니다
그대는 캬라멜마끼아또 같습니다
어떨땐 귀엽고 사랑스럽고 달달한 풍미를 느끼게 해주는 당신은 캬라멜마끼아또 같습니다
오늘도 난 커피같은 당신의 풍미를 느껴가며 당신에게 빠져들어가며 당신의 매력을 느끼게 됩니다
2 1

커피

소음.
어렵기만한 관계들.
피곤함과 무기력.
엄마의 잔소리.
너저분하고 좁은 공간.
때로는 저 멀리서 보내는 태양의 열기까지도.
나를 괴롭히는 것들로 부터 잠시 도망가고 싶은 마음
70.
80.
85 ...  90
95....96..97...98.5...  이 쯤 차오를 때.
커피 한 잔.
1 3